yuna's lifelog


  • 대부분의 사람들은 고양이가 '야옹'이라거나 '미요오' 혹은 애기 울음 소리를 내며 우는 줄 알지만, 꼭 그렇지는 않다. 밥을 주면 '와악!' 이런다. 오후 1시 7분
  • 일주일에 이틀, 테헤란로는 아주 매력적인 곳으로 변한다. 오늘은 스타타워 옆 스타벅스. 한가롭게 브런치를 먹는 연인들. (바로 옆에서 조낸 일하는 나 -_-;) 오후 2시 55분

이 글은 yuna님의 미투데이 2007년 7월 15일 내용입니다.

'고양이.cat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키키  (4) 2007.12.06
책상 위의 고양이들  (3) 2007.11.05
당뇨 고양이가 된 키키  (10) 2007.09.05
고양이  (6) 2007.08.05
고양이가 우는 법  (4) 2007.07.16
꼬맹아 잘가  (14) 2007.05.26
길잃은 새끼 고양이  (14) 2007.05.22
천의 얼굴을 가진 고양이  (12) 2007.02.23
고양이 알러지 되시겠습니다  (16) 2007.01.15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인도코끼리 2007.07.16 10:19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스타벅스에서 상받으셔야 할 듯.

    • Favicon of http://weblog.digitaldance.co.kr BlogIcon yuna 2007.07.16 12:2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제일 싼 커피 마시고 얼음물까지 몇잔씩 마시고 전기까지 뽑아쓰는데... 좋아할까요?

  2. Favicon of http://madchick.egloos.com BlogIcon 미친병아리 2007.07.16 19:46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사무실에 출근하지 않고 그런데서 홀로 일하는 생활을 안해봐 그런지 부러울때가 많습니다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