yuna's lifelog


  • 새벽 다섯시에 일어나 짐을 챙겨 나섬.
  • 버스 턴하다 고랑에 빠져 난항.. 밥은 언제 먹어요? 짭짭 오전 6시 14분

    모여서 오늘 걸을 곳을 점검 중


    오미자 열매. 새콤 달콤 씁쓰름
  • 세시간 지체 후. 소태면 청룡사를 건너뛰고 덕은리에서 찰밥과 김치로 아침.맛있다 ;-) 오전 9시 46분

    평화롭고 조용한 마을 덕은리

    그냥 길 바닥에 앉아서 먹는 거다. 흐흐
  • 들쑥날쑥하는 햇살사이.갈대,늪,코스모스,바람,풀냄새.아름답다.. 오전 11시 8분

    한강을 왼쪽 옆구리에 끼고 조낸 걷는 거다.

    신 선생님이 따 준 개복숭아(아니 개가 이렇게 맛있는 걸 먹나!)

    본격적으로 아침 햇살이 내려쬐기 시작
  • 느티나무 아래 휴식. 느티나무에서 타닥타닥 소리가 난다. 오후 12시 0분
  • 좀재 오후 12시 11분
  • 강원,경기,충청도의 삼합, 남한강대교에서 맥주로 목을 축이다 오후 12시 44분

    남한강 대교

    부론면에서 점심을 먹다.
  • 남한강 참,이쁘다..노을이 아름답다는 흥원창 앞. 오후 1시 24분
  • 냇물을 두번 건너고 하천 부지의 엄청난 잔디밭을 지나, 다리 밑의 휴식. 어디서 뽕짝이 흘러나온다. 오후 4시 3분

    사실은 냇물을 다섯 번인가 건넜다.

    잔디를 기르는 곳을 지나

    또 냇물을 건너고(이 사진은 스머프 님이 찍은 것)

    벼가 익어가는 논두렁 길을 지나
    조낸 걷는 거다(이 사진은 매버릭 님이 찍은 것).
  • 수수잎을 처음 보다.저녁 햇살에,피 비를 맞은듯 붉다. 개는 짖고. 오후 5시 33분
  • 왼쪽발 통증.다행히 오늘 일정은 끝.맛난 저녁 기다리는중... 오후 6시 47분

    여주 농업 경영 전문학교에서 저녁.
    회원 윤필영님이 이 학교 이사님이셔서 잠도 이 학교 기숙사에서 잠.

'산보.picnic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인사동  (4) 2008.05.24
산티아고로 가는 길, 한강 따라 걷는 길  (3) 2008.01.13
서울 역사 박물관  (8) 2007.12.28
우리 땅 걷기 - 마지막 날. 그리고 후기  (5) 2007.09.10
우리 땅 걷기 - 둘째날  (4) 2007.09.09
우리 땅 걷기 - 첫째날  (2) 2007.09.08
산책  (2) 2007.05.20
국립 중앙 박물관  (12) 2006.12.25
밤에 떠난 짧은 여행  (10) 2006.10.28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yunsoo 2007.09.10 00:2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재밌었구나? 완전 상쾌한 초가을 날씨에 좋은 사람들하고 한강따라 걸었으니 진짜 신났겠다
    나도 토요일은 날씨 너무 좋아서 한강공원에서 피크닉했어 ㅋㅋㅋ
    키키는 약도 잘 먹고 기분도 참 괜찮아진거같아, 방울이도 이제 날 보고 "캬학" 하지 않고.
    만족스러운 반응이 있으면, 아니 반응이 있기만 하면 역시 사람은 정을 주게 되나봐, 방울이에게 부쩍 정들었다니까 이번 주말동안!

    • Favicon of http://weblog.digitaldance.co.kr BlogIcon yuna 2007.09.11 23:1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사람이나 동물이나 반응이 중요하지. 하하
      한강 걷기는 너무 좋았어. 사진을 올려야 하는데 시간이 안나네.

  2. Leica 2007.09.19 18:1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우와~ 분홍 셔츠 너무 예쁘다~~ ^^V